모르다

날 톺아보기/짧게

2018.11.13 00:38

몰라서 몰랐던게 후에 좀 알게되서 조금이나마 눈을 뜬거 같아서 이젠 안다고, 아는 것 같아 확실하다 여겼던 것이 오히려 조금 시간 더 지나니 그렇기에 더 모르겠는 그 거.
그럼 난 아는게 아니었나?
아니면 알 필요도 없는 그냥 예측같은 범주에 확률 낮은 것에 의미를 뒀던 걸까?
세상에서 제일 모르겠는건 나고 내 마음이다.

이 기분 두산이 져서 그런가 ...

'날 톺아보기 > 짧게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1년반  (0) 2018.11.21
Bus  (0) 2018.11.13
모르다  (0) 2018.11.13
새벽  (0) 2018.11.07
열정도  (0) 2018.10.22
추석명절  (0) 2018.09.25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