OST

음악생활/오더 메이드

2018.11.29 00:51



얼마전 끝낸 광고가 무슨 광고 페스티벌 본선에 올랐다고 한다. 수 차례 수정을 해야했던 좀 피곤한 기억이었는데 내일 좋은 결과 있길 바란다.


Courtesy to the nation. / 1991,봄
어제 부터 이 영화 OST를 내려고 믹싱을 새로 하고 있다.
영화에 삽입되었던 출연자의 연주곡과 내가 새로 편곡했던 while my guitar gently weeps 는 없다.
그저 내 오리저널 스코어로만 만큼 내 나름의 의미가 있다. 충분하지 그럼.

'음악생활 > 오더 메이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album design  (0) 2018.12.09
csr film festival  (0) 2018.11.30
OST  (0) 2018.11.29
계절과 계절사이  (0) 2018.11.04
영주  (0) 2018.11.03
영주 포스터  (0) 2018.10.30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