연말 그리고 계획 그리고 분수

날 톺아보기/좀 자세히

2019.11.05 11:53

​연말이다.
시간의 속도는 해마다 더 빨리 속도가 붙는다.

​지금 나는 명동단골 카페.
근처의 학교에서 면접을 보고 일요일 마다 성당이 끝나고 오던 이 곳에 앉았다.

연말에는 계획을 세우기 보다 지난 일년을 뒤돌아 보던 때가 많았다.
이젠 돌아보기도 하지만 앞 날도 봐야겠다.

꿈은 크게 하지만 계획은 이룰 확률이 높게.
그럼 분수를 알기.
이룰 수 있도록 이루어 지도록 뚜벅뚜벅.


ps: 곧 개봉하는 내가 음악을 한 영화의 며칠 전 VIP시사 티켓.
       그 전날은 지난 5년 상환으로 갚던 대출금 끝낸 상환완료증.

 

'날 톺아보기 > 좀 자세히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연말 그리고 계획 그리고 분수  (0) 2019.11.05
건강검진  (0) 2019.10.30
알지못해서 아름답고  (0) 2019.04.17
속도  (0) 2019.01.25
아침 작업  (0) 2019.01.14
인간관계  (0) 2019.01.0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