다녀왔지요

잡스런/생활

2020. 3. 5. 00:22

역병에 오히려 사람이 없어서 좋았던 때.
집을 알아보는 일도 내가 좋아 하는 일.
사실은 집을 알아보는 거 보다 집을 수리 할 일이 더 기대돼.
고기도 굽고.
귤도 따고.
바다도 한라산은 그대로인데 떠나는 내 마음만 분주하다.

'잡스런 > 생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3월의 눈  (0) 2020.03.16
스콘  (0) 2020.03.12
다녀왔지요  (0) 2020.03.05
또 제주..이 시국 서귀포.  (0) 2020.03.01
한국맥주  (0) 2020.02.22
성탄미사  (0) 2019.12.2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