eyanst_blah

서울로 출근길

by EYANST

내가 잘 가고 있나?
처음 계획은 얼마나 이루어지고 매 달 혹은 매 분기별 작은 유무형의 성과나마 있나?

RG가 없고 이 계획은 분명 더 어려워졌다.
원래 내 규모에서는 어렵던 일일까?
아님 그냥 RG의 부재만 원인일까?

음악만 한다면 굳이 내가 가려던 길을 갈 필요 없잖아
아니 그래도 나에겐 믹싱이 없으면 오늘이 없었고 포스트에 관한 욕심이 여전히 붙어 있다.

돈은 없고.
꿈은 있고.
무모한거 알지만 난 그렇게 살아왔어서 그런지 그래야 감흥이 생긴다.

공항가는 버스를 기다리는 AM 06:05
처음생각과 지금생각을 되짚는 생각의 Round trip.






'날 톺아보기 > 좀 자세히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  (0) 2022.05.14
서울로 출근길  (0) 2022.03.28
Up down  (0) 2022.03.07
해석  (0) 2021.11.26
꿈이던 희망이던  (0) 2021.10.13
Hide  (0) 2021.05.19

이 글의 태그

블로그의 정보

아날로그 인간의 디지털 블라블라

EYANST

활동하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