eyanst_blah

Hide

by 갱생_ EYANST

사람은 누구나 외롭다.
그렇지 않으려고 뭐든 하며 산다.
나약하고 강한 존재.
생각이 많으면 두려움이 커진다.
그래서 생각보다 행동이 먼저여야 할 때도 있다.
행동은 마음이 하는 것.
마음이 말하는 것을 듣고 살자한지 꽤 오래됐다.
그게 누군가에겐 내가 꽤 결단력 있는 사람이게 보이는 요소가 되기도 하나보다.
그런 나는 남들이 좀 답답해 보이기도 한다.
맞는 건 없다.
다만 후회가 1이라도 더 많은 이가 진 기분이 들 수는 있다.
후회를 줄이는 건 마음의 소리를 들어야 한다고 내가 나에게 얘기하는 글이다.
그럼 외로움도 숨겨진다.

'날 톺아보기 > 좀 자세히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Hide  (0) 2021.05.19
성격 혹은 성향  (0) 2021.05.05
삶은 계란이라며  (0) 2021.05.04
들춰보다  (0) 2020.10.22
일기0909  (0) 2020.09.09
용기  (0) 2020.07.31

블로그의 정보

아날로그 인간의 디지털 블라블라

갱생_ EYANST

활동하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