eyanst_blah

Mother made

by EYANST

김치 와 된장 매번 그냥 감사하다.

난 엄니에게 해드린게 없는데 .. 늘 미안하다.

받아서 미안한걸까 못해드려서 미안한걸까.

둘 다.


'날 톺아보기 > 대충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맥주와 족발  (0) 2018.04.06
매일이 ..  (0) 2018.03.31
Mother made  (0) 2018.03.24
평소대로.  (0) 2018.03.24
pause  (0) 2018.03.12
기대를 안한다.  (0) 2018.03.09

이 글의 태그

블로그의 정보

아날로그 인간의 디지털 블라블라

EYANST

활동하기